나는 구름처럼 홀로 걸었네(수선화)

나는 골짜기와 언덕에 높이 떠있는 구름처럼 외로이 걸었네.
나는 갑자기 한 무리 금빛 수선화를 보았네.
호수 옆, 나무 아래 산들바람에 퍼덕이며 춤을 추네.

은하수에서 반짝이는 별들은 계속 빛나고.
호 안 가장자리를 따라 끝없이 열 지어 뻗쳤네.
나는 일견 수 만의 머리 흔드는 꽃을 보았네.

그 옆에서 물결은 춤추고 반짝이는 기쁨에 반짝이는 물결보다 더..
그런 즐거운 동반자 속에서 시인을 즐거울 수밖에..
나는 보고 또 보았지만, 그 풍요가 내게 준 것을 생각하지 못했네.

종종 나는 의자에 누워 공허이 생각에 잠겨
수선화는 내 내면에 불현듯 떠오르니 고독의 축복을.
그러면 내 마음은 기쁨이 가득하고 수선화들과 춤을 추네.

This is a translation of the poem I Wandered Lonely As A Cloud (Daffodils) by William Wordsworth

Topic(s) of this poem: lyrics

Poem Submitted: Tuesday, June 23, 2020
Poem Edited: Tuesday, June 23, 2020

Add this poem to MyPoemList
5 out of 5
0 total ratings
rate this poem

Comments about 나는 구름처럼 홀로 걸었네(수선화) by Kinsley Lee

There is no comment submitted by members..

Pablo Neruda

If You Forget Me



Read this poem in other languages

This poem has not been translated into any other language yet.

I would like to translate this poem »

word flags